[수습기자 포부] 기자로서 책임감을 잊지 않기 위한 약속
[수습기자 포부] 기자로서 책임감을 잊지 않기 위한 약속
  • 장윤아 수습기자
  • 승인 2024.05.27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는 어린 시절부터 한 사건이나 이론에 파고드는 것을 좋아했습니다. 이러한 제 성격을 잘 활용할 수 있는 분야를 찾던 중, 다양한 이슈에 관해 자세히 다루는 ‘신문’을 알게 됐습니다. 신문은 한 주제에 깊게 파고든다는 점에서 제 성격과 유사하다고 느꼈으며, 이를 활용해 신뢰성 있는 신문을 작성해 보고 싶어졌습니다. 영대신문 기자로서 신문을 작성할 수 있게 된 지금, 이 글을 통해 앞으로의 제 다짐을 알리고자 합니다.
 
 첫째, 언론의 힘이 매우 크다는 점을 항상 명심하겠습니다. 다수가 보는 기사를 작성하는 기자로서 기사의 파급력을 제대로 인지하겠습니다. 나아가 정확하고 진실한 기사인지 거듭 확인할 것입니다.

 둘째, 기사에 진실만을 담는 정직한 기자가 될 것을 다짐합니다. 오늘날 정보화 사회에선 진위를 구분하기 어려운 정보들이 많습니다. 수많은 정보 속에서 독자 여러분께 사실만을 찾아 알리는 기자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셋째, 어디에도 흔들리지 않고 중립을 유지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기자가 중립을 유지하지 못한다는 것은 언론에 대한 독자의 믿음을 져버리는 것과 같다고 생각합니다. 외부에서 어떠한 압력이 들어오더라도 기사를 읽어 내려갈 독자 여러분들의 믿음이 이어질 수 있도록 그 중심을 지키겠습니다.

 저는 비록 아직 부족함이 많은 수습기자이지만, 앞으로 그 부족함을 채워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또한 여러분이 언론을 향해 보여주시는 신뢰와 관심을 진실한 기사로 보답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