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습기자 포부] 꿈을 향한 첫걸음
[수습기자 포부] 꿈을 향한 첫걸음
  • 김동현 수습기자
  • 승인 2024.05.27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는 중학교 시절 신문 제작 동아리에서 활동했습니다. 당시 많은 사람과 만나 그들의 이야기를 기사로 작성하며 기자로서 가져야 할 마음가짐을 배웠습니다. 그때의 경험은 제 인생에 있어서 큰 전환점입니다. 이에 저는 학우들께 올바른 기사를 제공해 긍정적인 영향력을 끼치고 싶어 영대신문에 지원했습니다. 이러한 꿈에 한 걸음 다가선 지금, 이 글을 통해 기자로서의 마음가짐을 굳게 다지고자 합니다.

 첫째, 고민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글의 파급력은 크기에, 누군가는 글이 담고 있는 정보를 바탕으로 자신의 방향성을 정합니다. 이에 저는 책임감을 지니고 학우들께 정확한 정보를 제공함과 동시에 깊이 생각하고 행동하겠습니다.
 
 둘째, 유연한 사고방식을 가진 기자로 성장하겠습니다. 기자로 활동하다 보면 저와 생각이 다른 취재원을 만날 수도 있습니다. 이때 저의 가치관을 고집하기보다 상대방의 관점도 고려하겠습니다.

 셋째, 배우는 기자로 거듭나겠습니다. 논어에는 ‘세 사람이 길을 가면 그 가운데 반드시 나의 스승이 될 만한 사람이 있다’는 말이 있습니다. 이처럼 저는 질문을 스승 삼고 대답으로 성장하는 기자가 될 것을 명심하겠습니다. 

 우리는 시대 변화에 뒤처지지 않기 위해 다양한 정보로 세계를 이해합니다. 그러나 이 속에는 올바른 기사뿐만 아니라 오보들도 넘쳐납니다. 이에 저는 영대신문에서 활동하면서 기자로서의 역량을 배우고 또 그 배움을 바탕으로 긍정적인 영향력을 끼치는 기자로 성장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